한국철도, ‘코레일 상생클럽’ 참여 중소협력사 모집

홍보 및 판로지원, 스마트설비 구축 등 우대 혜택… 23일까지 접수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2/08/02 [07:03]

한국철도, ‘코레일 상생클럽’ 참여 중소협력사 모집

홍보 및 판로지원, 스마트설비 구축 등 우대 혜택… 23일까지 접수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2/08/02 [07:03]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이달 23일까지 ‘코레일 상생클럽’에 함께할 중소협력사를 모집한다.

 

코레일 상생 클럽은 중소협력사와의 동반성장 및 상생을 위해 구성하는 협의체다. ▲철도 차량 및 시설물 부품제작사 ▲기술개발 협력 과제를 함께 수행한 기업 ▲최근 2년 이내 납품·시공 등 거래실적이 있는 기업 등이 신청할 수 있다.

 

상생클럽 회원기업에 선정되면 ▲정기 간담회 초청 및 주요 정보 공유 ▲ESG 경영기반 지원 ▲스마트설비 구축 ▲이노트렌스(InnoTrans) 등 국내외 전시회 동반참여 ▲공동홍보 및 판로지원 ▲협력사업 우대 등의 혜택이 있다.

 

자세한 내용은 코레일 홈페이지(info.korail.com)를 비롯해 코레일 입찰 관련 사이트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업체 선정이 완료되면 오는 10월 출범식을 가질 예정이다. 

 

유미숙 코레일 동반성장처장은 “참여 회원사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정기적인 만남과 소통, 공감으로 협력관계 증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희승 코레일 사장은 “‘코레일과 함께 레(내)일을 기약하고 일류기업으로 도약’이라는 상생클럽의 슬로건처럼 중소기업과의 건강한 동반 성장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뿐 아니라 철도산업 발전의 사다리 역할 수행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