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경2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 “수정 가결”

획지 6-2 ‘종교시설’ 용지→ ‘근린생활시설 및 종교집회장’ 용지로 변경

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7/22 [09:56]

휘경2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 “수정 가결”

획지 6-2 ‘종교시설’ 용지→ ‘근린생활시설 및 종교집회장’ 용지로 변경

변완영 기자 | 입력 : 2021/07/22 [09:56]

▲ 휘경2구역 위치도  © 매일건설신문


서울시는 지난 20일 제6차 서울특별시 도시재정비위원회를 개최하고, 휘경2 재정비촉진계획 변경(안)에 대해 “수정 가결”했다고 밝혔다. 

 

이문·휘경 재정비촉진지구 내 아파트 입주를 완료한 휘경2구역은 당초 구역 내 기존 교회 대토부지로 종교시설 용지를 결정했으나, 기존 교회가 현금청산됨에 따라 부지를 활용치 못하고 공지로 남아있어 조합해산이 어려운 실정이었다.

 

이번 결정은 휘경2구역 내 획지 6-2 종교시설 용지를 근린생활시설 및 종교집회장 용도로 변경하는 것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해당 부지에 주용도를 종교집회장으로 계획해 당초 종교시설 계획의 취지에 부합하면서 토지의 효율적인 활용이 가능토록 해 원활한 사업추진이 되도록 했다.”고 말했다.

 

 

/변완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휘경2, 근생 및 종교집회장, 도시재정비위원회 관련기사목록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물재생 역량 강화와 글로벌 물산업 육성하겠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