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세종시, 스마트 공간정보 구현 맞손

디지털 지적 구축·지적 분쟁 해소 위한 동반성장 MOU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4/12 [19:34]

LX-세종시, 스마트 공간정보 구현 맞손

디지털 지적 구축·지적 분쟁 해소 위한 동반성장 MOU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4/12 [19:34]

▲ 김정렬 LX 사장과 이춘희 세종시장이 12일 세종청사에서 열린 ‘지적불부합지 해소 및 스마트 공간정보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LX한국국토정보공사(LX)와 세종특별자치시가 스마트 공간정보 구현과 지적 불부합지 해소를 위해 손을 잡는다.

 

김정렬 LX 사장과 이춘희 세종시장은 12일 세종시청에서 동반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 기관의 핵심 역량을 기반으로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5년간 ▲부동산 투기 사전 예방 시스템 구축 ▲공간정보 통합 플랫폼 구축·활용 전략계획 수립·구축 ▲지속 발전 가능한 공간정보체계 개선·서비스 방안 ▲디지털 지적의 조기 완성을 위한 지적재조사를 비롯한 다양한 사업과 연계·발굴을 위해 공동 협력한다.

 

세종시는 올해 ‘세종형 자치 모델’실행과제를 만들어 주민 자치 모델을 선도적으로 만들고 행정중심도시의 도시기본계획을 재설정해 편안하고 안전하며 풍요로운 삶을 누리는 도시를 조성하겠다는 복안이다.


이에 LX는 ‘한국판 뉴딜’의 핵심과제인 시민 참여형 디지털트윈 표준모델을 비롯해 지하공간 통합지도·드론맵 등을 확대 구축해온 기술과 노하우를 토대로 국민 안전을 지키고 편익을 높이는 서비스 제공에 노력할 방침이다.

 

김정렬 사장은 “행정중심 복합도시 세종시와 협업해 스마트시티를 위한 혁신 공간정보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국민 삶의 질을 높이는 국토정보 서비스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춘희 시장은 “LX와 함께 디지털 지적 구축과 지적 분쟁 해결을 통해 세종시 전역에 대한 스마트시티 기반을 형성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공간정보는 넓고 할 일은 많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