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중앙선 폐선부지 복합문화공간 조성 추진

(주)소노인터내셔널과 개발 협약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17:39]

철도공단, 중앙선 폐선부지 복합문화공간 조성 추진

(주)소노인터내셔널과 개발 협약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4/09 [17:39]

▲ 국가철도공단 사옥 전경                             © 매일건설신문

 

국가철도공단은 중앙선 구 철도시설(단성역~죽령역) 개발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사업주관자인 ㈜소노인터내셔널(구 대명호텔앤리조트)과 업무협약을 체결했고 8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중앙선 복선전철 건설사업에 따라 발생한 단양군 관내 또아리터널(대강터널) 및 폐선부지를 보다 가치있게 활용하고, 단양군 관광을 견인할 새로운 랜드마크로 조성하여 지역경제 활력소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단성역과 죽령역 구간 8.2㎞에 풍경열차와 레일바이크 등 체험형 관광휴게시설을 조성하고, 지역과 상생하는  청년문화몰, 특산물판매장 등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관광객이 오랫동안 체류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한다.

 

김한영 이사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단양군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이 기대됨은 물론 국내 관광업계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공간정보는 넓고 할 일은 많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