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수산그룹, 온실가스 감축·사회적가치 창출 MOU

민간과 함께 탄소중립을 위한 새로운 사업모델 개발 나서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17:22]

에너지공단-수산그룹, 온실가스 감축·사회적가치 창출 MOU

민간과 함께 탄소중립을 위한 새로운 사업모델 개발 나서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4/09 [17:22]

▲ 8일 서울 ㈜수산아이앤티 사옥에서 진행된 한국에너지공단-수산그룹 간 MOU 체결식에서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좌측에서 네번째), 수산그룹 이홍구 대표(우측에서 다섯번째)와 행사 관계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에너지공단은 8일 서울 ㈜수산아이앤티 사옥에서 수산그룹과 온실가스 감축 및 사회적가치 창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사업성이 낮은 소규모 온실가스 감축량을 모아 묶음사업이나 프로그램 감축사업으로 경제성을 높여 사업화 시킬 수 있는 소프트웨어 및 플랫폼을 개발하는 등 중소사업장의 온실가스감축 활동을 지원하는 새로운 사업모델 발굴에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공공-민간이 협력하여 인권․윤리 분야 우수모델을 발굴하고 공유함으로써 사회적가치를 확산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수산그룹 8개사는 발전소 시공ㆍ운영,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포함해 에너지 관련 계측기, 센서, 소재부품 등을 제조하는 에너지 분야 전문성과 함께 소프트웨어 개발 등 ICT 분야의 역량을 갖추고 있는 기업이다.

 

공단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채널 구축 등 민간부문과의 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은“오늘 MOU를 계기로 공단은 민간과 함께 탄소중립 시대를 앞당기기 위해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공간정보는 넓고 할 일은 많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