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 ‘고덕비즈밸리’ 첫 삽… 2023년 준공

지상 20층 · 동남권 최대규모… 첨단 중소기업 유치 및 스타트업 플랫폼

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09:54]

강동 ‘고덕비즈밸리’ 첫 삽… 2023년 준공

지상 20층 · 동남권 최대규모… 첨단 중소기업 유치 및 스타트업 플랫폼

변완영 기자 | 입력 : 2021/04/09 [09:54]

▲ 고덕비즈밸리 6BL에 조성되는 지식산업센터 신축공사 기공식에 참석한 이정훈 강동구청장(가운데)이 공사관계자들과 함께 첫 삽을 뜨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강동구 고덕비즈밸리(고덕동 343-2 일원) 자족기능시설용지 6BL, 지식산업센터 신축사업이 8일 기공식을 시작으로 본격 추진된다.

 

해당 부지는 지난해 4월 6차 용지공급대상자로 교보증권(주) 컨소시엄이 최종 선정됐으며 서울 동남권 최초 단독으로 조성되는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선다. 부지면적 10,195㎡, 연면적 70,713㎡(지하4층‧지상20층) 규모로 서울 동남권 내 최대규모이다.

 

컨소시엄에 속한 계룡건설산업이 공사를 맡아 2023년에 준공되는 지식산업센터는 첨단산업을 기반으로 한 중소기업 및 벤처기업 등 우수기업 유치와 스타트업 플랫폼 구축, 지역과의 상생을 통해 지역경제기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강동구는 ‘고덕비즈밸리’, ‘강동일반산업단지’, ‘첨단업무단지’ 세 개의 심장 프로젝트가 완료되는 2023년에 동부 수도권 경제 중심 도시로 거듭날 것”이라며 “ 서울 동부권 최대 규모로 조성되는 지식산업센터 기공식이 그 시발점이 되는 상징적인 순간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강동구를 서울 동부권 경제중심도시로 이끌 고덕비즈밸리(234,523㎡)에는 정보통신기술 융복합 연구개발분야 기업, 관공서, 쇼핑몰 등이 들어서며 2022년부터 약 150여개 기업이 입주할 예정으로 현재 38개 기업의 입주가 확정된 상태이다.

 

현재 마지막 8차 용지공급 진행 중으로 자족기능시설용지 2개 필지(자족1-4, 자족1-6)에 대한 사업계획서를 4월 19일까지 접수받고 있다.

 

 

/변완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고덕비즈밸리. 스타트업 플랫폼, 이정훈 관련기사목록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공간정보는 넓고 할 일은 많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