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국철도, 옛 포항역 부지 개발 사업자 재공모

평가 지표 조정과 사업자 부담 완화 위한 여건 개선… 4월 4일까지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1/29 [10:30]

한국철도, 옛 포항역 부지 개발 사업자 재공모

평가 지표 조정과 사업자 부담 완화 위한 여건 개선… 4월 4일까지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1/29 [10:30]

▲ 옛 포항역 부지 현황                     © 매일건설신문

 

한국철도(코레일)가 옛 포항역 폐선부지 개발을 위한 민간사업자 재공모를 시행한다. 

 

‘옛 포항역 부지 개발사업’은 KTX포항역 신설 이후 영업을 종료한 옛 포항역 인근 철도부지 2만7천여㎡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민간사업자가 한국철도 토지 매입을 전제로 한 개발매각 방식으로 진행되며 공모기간은 29일부터 4월 4일까지로 명절 연휴를 제외한 60일간이다.

 

한국철도는 지난해 5월 옛 포항역 폐선부지 개발을 위해 포항시와 환지방식의 도시개발사업 추진을 협의하고, 사업자 공모를 진행했으나 유찰된 바 있다.

 

이번 공모에 앞서 한국철도는 ‘옛 포항역 부지 개발을 위한 업체 간담회’를 개최해 참여 업체의 의견을 청취했다. 이를 통해 평가지표 중 개발계획 배점 상향, 사업자 부담 완화를 위한 컨소시엄 구성원 확대 등의 사업 여건을 개선해 재공모를 진행키로 했다.

 

성광식 한국철도 사업개발본부장은 “옛 포항역 부지 개발 사업은 초고층 주상복합단지 개발계획으로 포항시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거듭나 구도심 활성화의 구심점이 될 것”이라며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협력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해양조사정보법’ 날개 달았다… “최신 해양정보로 해상주도권 확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교통/SOC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