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국철도, ‘임산부‧다자녀’ 열차 이용혜택 대폭 확대
신규 임산부 할인쿠폰, 다자녀가족 KTX동반석 반값 등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10/06 [16: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한국철도(코레일) 본사 사옥 전경            © 매일건설신문

 

한국철도(코레일)는 올해 ‘임산부의 날(10월 10일)’부터 내년말까지 임산부와 다자녀 가족에 대한 지원을 더 확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철도는 2015년부터 임산부와 동반 보호자 1명이 KTX 특실을 일반실 운임으로 이용할 수 있는 ‘맘편한KTX’를 운영하고 있다.  또, ‘다자녀행복’ 혜택을 통해 자녀(만25세 미만)가 둘 이상인 가족이 세 명 이상 같이 KTX를 타면 어른 운임을 할인(30%)하고 있다. 

 

우선 새로 ‘맘편한KTX’를 신청한 회원에게 열차이용 우대권 꾸러미와 정기승차권 좌석 지정 서비스를 제공한다. 

 

임신‧출산 축하 선물로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50%, 30% 운임할인권과 특실 업그레이드 쿠폰 2장씩, 총 6장의 우대권을 증정한다. 또 정기권으로 출퇴근하는 임산부에게는 매일 하루 2회 추가 운임 없이 좌석을 제공한다. 

 

한국철도 홈페이지나 역 창구에서 임신진단서(또는 임신확인서)나 출생확인서를 등록하면 출산 후 1년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다자녀행복’ 혜택도 확대했다. ‘다자녀행복’ 서비스를 신청한 가족이 KTX 4인 동반석 승차권을 구입하면 어른 운임의 50%를 할인받을 수 있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철도를 이용하는 임산부와 다자녀가족을 위한 혜택을 크게 늘려 저출생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시설노후화·기후변화 등 도시문제 해결…스마트 기술 필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