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전KDN, ‘빛가람 에너지밸리ICT & 보안컨퍼런스’ 성료
글로벌기업 및 지역기업 22개사 참여… 뉴딜전략, D.N.A 등 미래 신기술 조망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9/18 [09: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에너지밸리ICT&보안컨퍼런스에서 인사말 중인 박성철 한전KDN 사장          © 매일건설신문

 

한전KDN은 지난 16일 나주 본사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된 ‘빛가람 에너지밸리 ICT&보안 컨퍼런스’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올해 5회째를 맞이한 에너지밸리 ICT&보안컨퍼런스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으며, 글로벌 기업들과 국내외 ICT기업, 중소기업 22개사가 참여하는 등 명실상부 광주‧전남지역의 대표적인 ICT컨퍼런스로 자리매김 하였다. 

 

이번 행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핵심기술로 각광받는 한국형 뉴딜정책과 D.N.A(Data.Network.AI), 스마트보안 등을 주제로 진행됐다. 각계 전문가들이 참석해 총 3개의 기조연설과 14개의 강연‧세미나를 통해 빅데이터 플렛폼, 온택트기반 인공지능, 산업용 증강현실 솔루션 등을 설명하며 언택트 시대의 최신 솔루션과 기술트렌드를 공유했다.  

 

특히, 올해 행사는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된 만큼 전국의 160여 개 산‧학‧연 종사자 약 3천여명이 관람했으며, 참여자들을 대상으로 한 이벤트, 실시간 댓글을 통한 의견청취 등 관람객과 함께하는 소통의 장으로 진행돼 더욱 의미 있는 행사가 됐다. 

 

한전KDN의 관계자는 “성황리에 마친 ICT&보안 컨퍼런스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개최해 포스트코로나시대 변화하는 에너지ICT 트렌드 공유와 동시에 상생협력을 통해 전력과 에너지분야 ICT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종심제’ 최저입찰가격, 추정가격의 80%↑ 필요”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