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LX, 마스크 비대면 공공구매 지원
4일, 전북 내 공공기관 합동 온‧오프 마스크 공공구매 주관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9/04 [12:4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왼쪽부터 이복수 루미컴 대표, 김인권 크린텍(유) 이사, 최향자 소리소 대표, 손명목 KESCO 처장, 최상호 LX 경영지원실장, 염애숙 랑컴퍼니 이사, 정달수 랑컴퍼니 부장, 김수준 휴데코 과장          © 매일건설신문

 

국토정보공사(LX)가 한국전기안전공사(KESCO)와 손잡고 코로나 시대를 극복하기 위해 지역생산물품을 우선 구매한다.

 

LX는 4일 한국전기안전공사에서 지역 내 공공기관 합동 ‘On/Off라인 마스크 공공구매’를 지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재 확산 방지차원에서 직접구매는 최소화 하고, 비대면 구매의 이점을 최대한 살리기 위해 LX국토인터넷방송국(LIBS)을 통한 실시간 방송으로 지역 내 마스크 생산업체와 공공기관을 연결한다.

 

오전 10시 30분부터 2시간가량 열린 이 행사에서는 각 참여업체의 현황소개와 업체 별 질의응답 등이 이어졌다.

 

행사현장에는 LX와 KESCO의 진행과 방송관련자 외 타인의 참석을 통제하고, 국민연금과 농업기술실용화 재단, 새만금개발공사와 전북개발공사 등 기타 도내 공공기관은 온라인 생방송으로 참여해 마스크를 구매한다. 

 

행사에 참여하는 지역 내 마스크 생산업체는 모두 5개 사로 전북경제통상진흥원이 모집했으며, LX와 KESCO는 참여업체로부터 3억 여 원어치의 마스크를 구매할 계획이다.

 

최규성 사장 직무대행은“코로나19의 재 확산으로 언제 어디서나 마스크쓰기가 더욱 강조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코로나시대에 맞춰 지역기업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시름을 덜 수 있도록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자원과 에너지 순환…쾌적한 서울 만들겠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