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사회종합
삼우씨엠, 구리시 갈매동 복합청사 CM수주
예정가격 대비 82.57%, 용역기간 34개월
허문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26 [09: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허문수 기자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대표 정승진)구리시 갈매동 복합청사 건립 건설사업관리용역을 수주했다.

 

조달청 및 한국자산관리공사는 255개 사가 참여한 청사 건립 가격개찰에서 삼우씨엠이 예정가격 대비 82.57%224396만원을 투찰해 낙찰자로 선정, 착수일로부터 34개월 동안 업무를 수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삼우씨엠이 CM용역을 수주한 구리시 갈매동 복합청사는 구리갈매공공주택지구 공공·편익시설 대지 3,212에 연면적 12,000으로 (공공)업무시설, 교육연구시설중 도서관, 근린생활시설 등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주요 CM업무는 건축, 토목, 기계, 조경, 전기, 정보통신, 소방 등 건설공사 전 범위에 대한 사업관리, 기본 및 실시설계단계, 시공단계, 시공 후 단계의 CM 및 설계의 경제성 등 검토(VE) 등 관련 업무를 수행한다.

 

이와별도로 한국토지주택공사가 가격개찰을 집행한 행복도시 4-2생활권 P1(L1BL, L2BL)공구 및 P2(M1BL, M4BL)공구 부분시공감리 (통합)건설사업관리용역은 영화키스톤건축사사무소가 예가 대비 80.57%1123971000원에 낙찰자로 결정됐다.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건설현장 변화와 첨단…시대적 요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