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전KDN, 주요 특허 기술 중소기업 이전
㈜유성계전에 지중송전케이블용 부분방전 감시 관련 2개 특허 기술이전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0/31 [14: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중소기업 기술이전 협약 체결식(사진 왼쪽 3번째 정재훈 한전KDN 전력ICT개발원장, 4번째 이진락 유성계전 사장)   © 매일건설신문

 

한전KDN은 31일 중소기업인 ㈜유성계전에 ‘IEC61850 기반 지중송전 케이블용 부분방전 감시진단시스템’ 개발기술(특허 2종)을 이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지중송전 케이블용 부분방전 감시진단시스템 기술은 송전 케이블의 부분방전을 감시해 사고를 예지하는 기술로, 다양한 전력설비의 예방진단시스템에 활용이 가능하다.

 

유성계전은 지난 2월, 한전KDN 중소기업 지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 해당 기술에 대해 기술이전 신청을 했다. 중소기업자간 경쟁품목으로 분류된 이번 기술을 통해 자사 기술경쟁력 제고와 사업성과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이번 기술이전은 공기업으로서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 관계를 다지는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한전KDN이 보유한 기술 공개를 통해 향후 더 많은 중소기업과의 상생발전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전KDN은 기술이전 이외에도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해 15개의 중소기업 대상으로 협력연구개발사업, 산업혁신 운동을 지원하고 있으며, 동반성장 협력대출 저리자금 지원, 상생결제제도, 인재양성을 위한 협력사 장기재직자 포상, ICT직무 교육지원 등 다양한 제도를 통해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고 있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가스 中企 상생 모범 공기업 달성에 앞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