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서울시
서울시종합
서울에너지공사, ‘2019년 서울 태양광엑스포’ 개최
40여개 기업 70여개 부스…수상태양광·BIPV 등 다양한 태양광 제품 선봬
변완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0/23 [10: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10.23~25 서울광장…태양광 발전 전자파 측정 등 프로그램 진행
 


2022년 태양의 도시 서울을 향한 힘찬 발걸음! ‘2019년 서울 태양광엑스포’ 행사가 23일부터 25일까지 서울광장에서 개최된다.

 

올해 5회째를 맞는 서울 태양광엑스포는 서울특별시와 서울에너지공사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행사로 ▲미래서울존 ▲솔라비즈니스존 ▲태양광실험존 ▲햇빛놀이터존으로 구성해 천만 서울시민을 맞이한다.

 

서울 태양광엑스포는 2022년까지 태양광 1GW를 보급하는 ‘2022년 태양의 도시, 서울’의 성공적인 이행을 위해 시민들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행사로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는 수상태양광, BIPV 등 40여개의 태양광 기업이 참여해 다양한 태양광 제품을 선보인다.

 

태양광 실험 존에서는 태양광에 대한 대표적인 불신 요소인 중금속, 전자파, 빛 반사, 폐기물 등 4가지 테마존을 구성해 실제 태양광 발전 중 발생하는 전자파를 측정해보는 체험 등을 통해 태양광에 대한 불신을 해소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서울시민들을 위한 태양광 설치 상담을 위해 태양광지원센터 홍보부스를 별도로 마련해 서울시민들에게 서울시 태양광 보급정책에 대해 상세히 알릴 계획이다.

 

‘태양광 터치터치 그림일기’, ‘태양광 메뚜기 만들기’, ‘에너지 골든벨’, ‘기념품 증정’ 등 다채로운 참여 프로그램을 통해  에너지수호천사단 학생들과 시민들의 활발한 참여를 이끌 예정이며, 무대에서는 어린이 합창단 공연 등 다양한 시민들의 즐길 거리가 준비돼 있다.

 

특히 올해는 세계 재생에너지총회(KIREC Seoul 2019)가 서울코엑스에서 개최되며 이번 서울 태양광엑스포 행사는 세계 재생에너지총회의 사이트 투어 장소로 연계해 전 세계 70여명의 초빙 인사들이 행사장을 방문하게 된다.

 

박진섭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은 “올해는 세계 재생에너지총회가 서울에서 엑스포 행사와 같은 기간에 개최되는 등 세계가 태양의 도시 서울을 주목하고 있다”며 “천만 에너지 시민이 힘을 모아 태양의 도시를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변완영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에너지공사, 서울 태양광 엑스포 관련기사목록
트렌드 ISsUe
“인공지능 학습기술로 ‘발전소 건강’ 알 수 있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