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전, ‘CIO 100 Awards’ 4년 연속 수상
에너지 비즈니스 통합 플랫폼 ‘EN:TER’ 구축 성과 공로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5/08 [09:4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한국전력공사 본사 전경                           © 매일건설신문

 

한국전력이 제32회 ‘CIO 100 Awards’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8월 21일 미국 콜로라도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CIO(Chief Information Officer) 100 Awards’는 IT 분야 관련 혁신성과가 탁월한 기업 및 기관을 선정해 시상하며, 글로벌 리서치 기관인 IDG(International Data Group)가 50여명의 외부 전문위원의 1차 심사 및 자체 전문가의 2차 검증을 거쳐 최종 선정한다.

 

한전은 디지털변환의 핵심기술인 빅데이터, 인공지능을 활용해 고객에게 새로운 에너지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에너지 비즈니스 플랫폼(EN:TER·한전의 새로운 에너지(ENergy) 터(TER)전의 줄임말)을 구축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EN:TER는 한전이 만든 에너지 분야 최초의 오픈 플랫폼으로 일반고객, 새싹기업(스타트업)을 포함한 사업자, 연구소, 대학 간의 에너지 관련 비즈니스 거래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에너지 분야 서비스 사업자와 수요자간 거래를 중개해주는 비즈니스 오픈 마켓과 생활 속에서 에너지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정보제공 포털 기능을 제공한다.

 

한전 관계자는 “‘디지털 변환’이라는 새로운 에너지 패러다임에 부응해 플랫폼 기반 사업을 추진해 나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에너지 및 데이터 분야 시장 활성화를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인공지능 학습기술로 ‘발전소 건강’ 알 수 있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