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업계
LS산전 전력기기, ‘디자인 분야 오스카’ 수상 ‘쾌거’
獨 iF 디자인 어워드서 GIMAC i EX • DMP i 등 2개 제품 본상 영예
문기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2/14 [16:1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력기기로는 드물게 아름다운 외관•직관적 사용 가능한 디자인 호평

 

LS산전 전력솔루션 제품이 디자인 분야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iF 디자인 어워드(Design Award)에서 2개의 본상(Winner)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 사진1_LS산전 전력솔루션 제품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_DMP i     © 매일건설신문


LS산전은 14일 자사 전력배전 솔루션 분야 대표 제품인 ‘GIMAC i EX’와 ‘DMP i’가 2019년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Product – Industry / Tools’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독일 하노버 소재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독립 디자인 기관인 iF 인터내셔널 포럼 디자인은 각국 전문가들로 구성된 70여 명의 심사위원단을 구성, 우수한 평가 디자인 결과물에 대해 매년 iF 디자인 상을 수여하고 있다.

 

2019년 어워드에서는 50개국에서 접수된 6,400여 개 이상의 출품작이 수상을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이번에 디자인 상을 수상한 ‘GIMAC i EX’와 ‘DMP i’는 LS산전 전력 배전 솔루션을 대표하는 제품이다.

 

GMAC i EX은 수배전반에서 각종 계측정보 확인 물론 고속 데이터 통신망을 이용해 완벽한 전력감시 시스템을 구성하는 디지털 계측기이며, DMP i는 다양한 모터의 성능을 보호하는 종합 디지털 모터보호계전기다.

 

LS산전의 새로운 디자인 아이덴티티가 적용된 두 제품은, 성능만큼이나 뛰어난 외관은 물론 다양한 환경에서 직관적인 사용이 가능한 기능적 측면이 강조된 디자인으로 호평을 받았다.

 

LS산전 관계자는 “산업용 제품은 신뢰성과 안정성에 비해 상대적으로 디자인을 간과하기 쉬운 것이 사실”이라며 “전력 기기로는 드물게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복수의 수상작을 배출하며 세게 최고 수준의 품질은 물론 디자인 경쟁력을 확보했음을 공식 인정 받게 됐다”고 말했다.

 

 

 

 

 

 /문기환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LS산전 전력기기, ‘디자인 분야 오스카’ 수상 ‘쾌거’ 관련기사목록
트렌드 ISsUe
“공적역할 강화로 사랑받는 건축사협회 될 것”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