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전KDN 박성철 사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캠페인 참여
탄소 환경친화 선도 기업 역할 강조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2/12 [17: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박성철 사장의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참여 유튜브 영상          © 매일건설신문

 

박성철 한전KDN 사장이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

 

전력거래소 이사장의 지목을 받은 박 사장은 11일 회사 유튜브 계정에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참여 영상을 올렸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일회용품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세계자연기금(WWF)와 제주패스가 공동 기획해 지난해 11월부터 시작된 환경운동으로 각자 보유한 텀블러 사진과 챌린지 내용을 SNS에 업로드하면 1건당 1,000원씩 적립되어 제주도 환경보전활동과 세계자연기금 등에 적립 기부되는 캠페인이다.

 

박 사장은 “인간이 만들어 낸 대량의 플라스틱 등 일회용 쓰래기로 인해 죽은 알바트로스새의 사체에서 보았듯이 자연이 죽어가고 인간의 생명마저 위협받는 시대에 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회사 내에서도 에너지 담당자를 운영하고 1회용품 줄이기 실천지침을 제정해 전사적으로 실행하고 있으며, 점차 유관기관 및 지역주민과 연계해 에너지ICT를 통한 저탄소 환경 친화 선도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박성철 사장은 다음 참여자로 한국정보화진흥원 문용식 원장과 남동발전 유향열 사장을 지목했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전KDN,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관련기사목록
트렌드 ISsUe
[인터뷰]국토교통부 김용원 항공보안과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