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지방종합
9호선 연장 ‘종합운동장~보훈병원’ 1일 개통
쉴드터널공법·가교형 받침공법·승강장안전문 업그레이드 등 최첨단 공법적용
변완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1/28 [17:2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울시는 지하철 9호선 3단계 연장구간인 ‘종합운동장~중앙보훈병원’을 2009년 12월 첫 삽을 뜬지 9년 만인 내달 1일05:30분 첫차 운행을 시작으로 개통한다고 밝혔다.

 

지하철 9호선 3단계 연장구간은 지하철 9호선 2단계 구간의 종착역인 종합운동장역을 시작으로 총연장 9.2㎞에 삼전역, 석촌고분역, 석촌역(8호선), 송파나루역, 한성백제역, 올림픽공원역(5호선), 둔촌오륜역, 중앙보훈병원역까지 8개 역이 이어진다.

 

종합운동장역, 석촌역, 올림픽공원역은 각각 지하철 2호선, 8호선, 5호선으로 환승이 가능해 도심 접근성이 크게 개선된다.

 

지하철 9호선 3단계 연장구간 개통으로 송파, 강동지역과 강남, 강서지역이 직접 연결돼 강동에서 강서까지 동서로 모두 관통하게 돼 강동구민의 강남 접근이 수월할 전망이다.
 
국내 최초로 급행 도시철도가 운행되고 있는 지하철 9호선은 강동구에서 송파구까지 10분대, 강남구까지 20분대, 강서구까지 50분대에 다다를 수 있다.

 

이번공사는 백제초기 적석총, 몽촌토성 등 문화재 지역과 지하철 5호선, 지하철 8호선을 하부로 통과하는 고난도 지역에 최첨단 공법과 기술력이 집약된 사업이다.

 

소음과 진동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자연 친화적인 터널굴착 기술인 최첨단 ‘쉴드(shield)터널공법’이 송파구 삼전동에서 올림픽공원(3,343m)까지 적용됐다.

 

또한 석촌역 구간은 일평균 18만명 이상 이용하는 지하철 8호선 바로 밑으로 더욱 안전하게 지나가기 위해 지하철 8호선을 안전하게 떠받친 후 굴착해나가는 ‘가교형 받침공법’을 채택해 더욱 안전하고 경제적으로 건설됐다.

 

특히 승강장 안전문에 사람 또는 장애물을 인식하기 위한 안전문 장애물 검지센서를 기존 적외선에서 먼지 등으로 인한 오류 발생이 적은 레이저 스캐너로 업그레이드하여 설치해 안전성과 편리성을 도모했다.

 

또한, 터널내 지하철 고장 등 비상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열차를 탈출한 승객이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비상방송용 스피커가 터널 20m 간격으로 설치돼 비상시 열차무선설비 또는 유선전화를 통해 종합관제실, 역사, 터널 등 어디에서든 방송 할 수 있다.

 

이외에도 범죄자 본인의 모습이 직접 화면에 보이는 CCTV 모니터, CCTV, 비상전화, 비상벨, 대형거울 등이 승강장에 설치됐다.


정거장 안내표지판은 디지털 사이니지(Digital Signage)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동영상 안내표지판이 설치됐다.  일반공모 등을 통해 선정된 8개의 미술작품이 각 정거장 대합실에 설치돼 시민들에게 문화를 향유하는 공간과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시는 시민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정거장에 생태조경과 휴게공간을 조성하고, 교통약자를 위한 편의시설을 설치해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제도(BF, Barrier Free)’ 인증 최우수등급을 받았다.

 

지하철 9호선 4단계 공사는 2027년 완공 목표로 2018년 11월 현재 기본계획 용역 시행 및 중앙부처와 협의 중에 있다. 3단계 종착역인 중앙보훈병원역을 기점으로 5호선 고덕역을 거쳐 샘터공원까지 총 3.8㎞가 연장될 계획이다.

 

한편 이번 3단계 개통에 따른 이용객 증가로 인한 혼잡도를 완화하기 위해 3단계 개통일인 12월 1일부터 6량 급행열차 20편성을 도입할 예정이다.

 

▲ 12월1일 개통을 앞둔 석촌고분역 모습     © 매일건설신문

 

 

/변완영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9호선연장, 정식개통 관련기사목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