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전, LH와 공동주택 에너지 효율향상 사업 MOU
효과적인 EERS사업 추진 위한 유관기관 협업모델 구축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1/05 [16:2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권기보 한전 영업본부장(왼쪽에서 다섯 번째)과 김한섭 LH 공공주택본부장(왼쪽에서 여섯 번째)이 관계자들과 기념사진 촬영         © 매일건설신문

 

한국전력은 지난 1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공동주택 에너지 효율향상사업 업무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공동주택 에너지 효율향상사업을 통해 에너지 절감과 에너지 복지확대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에너지 대표공기업과 공동주택 대표공기업이 힘을 합쳤다는 것에 큰 의미가 있다.
 
최근 온실가스 감축과 에너지 수요관리의 필요성이 커짐에 따라 한전은 2018년 도입된 에너지공급자 효율향상의무화제도(EERS) 시범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효과적인 EERS사업 추진을 위한 유관기관 협업모델을 구축하고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두 기관은 ▲공동주택 에너지 효율향상사업 발굴 및 기술교류 ▲임대주택 조명기기(LED) 교체사업 협업 ▲에너지 복지 확대를 위한 공동주택 고효율기기 교체사업 협력 및 홍보 등을 중점 과제로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올해 임대주택 44,150호의 LED 교체사업 시행으로 13.5GWh(기가와트시) 수준의 에너지절감이 예상되며 향후 지속적인 교체사업을 통해 매년 안정적인 EERS 절감량을 확보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행사에서 권기보 한전 영업본부장은 “이 자리가 양 기관의 지속가능한 상호 협력의 계기가 되기를 희망하며, 공동주택 에너지 효율향상 분야의 다양한 협력과 교류를 통해 국가 에너지절감 정책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