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테크, 경원선 연장개통 앞두고 신설역사 환경 관리 총력

지난 6일 정태균 환경사업본부장 현장 점검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3/12/08 [08:54]

코레일테크, 경원선 연장개통 앞두고 신설역사 환경 관리 총력

지난 6일 정태균 환경사업본부장 현장 점검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3/12/08 [08:54]

▲ 코레일테크 정태균 환경사업본부장(오른쪽)이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 매일건설신문

 

[매일건설신문 조영관 기자] 코레일테크는 오는 16일 경원선(초성리~연천 구간) 1호선 연장개통을 앞두고 신설역사 환경관리 인력 및 시설 배치 등 원활한 청소 서비스 제공을 위해 막바지 점검에 나섰다.

 

지난 6일 정태균 환경사업본부장은 개통을 앞두고 있는 초성리역, 전곡역, 연천역을 방문해 직원 휴게공간, 청소 물품 창고 등 준비 현황을 점검하고 현장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정태균 본부장은 역사 개통 이후를 대비한 안전·환경 관리 대책을 보고 받는 자리에서 “역사 개통 후 최고 수준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핵심 업무의 공백을 차단하고 안전한 작업환경을 조성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코레일테크 조대식 대표이사는 신설역사의 품질 확보와 더불어 고객과 직원의 안전을 확보하고자 수시점검을 통한 안전습관 체질화를 강조하며, ‘안전제일 현장경영’을 최우선으로 추진하고 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