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7일까지 ‘건축물 기계설비 성능점검 기술인력’ 교육 모집

3~5월 매달 1회, 150명 내외 대면교육… 점검실무, 보고서 작성 등 교육

허문수 기자 | 기사입력 2023/03/14 [13:59]

서울시, 17일까지 ‘건축물 기계설비 성능점검 기술인력’ 교육 모집

3~5월 매달 1회, 150명 내외 대면교육… 점검실무, 보고서 작성 등 교육

허문수 기자 | 입력 : 2023/03/14 [13:59]

[매일건설신문 허문수 기자] 서울시는 14일부터 17일까지 ‘기계설비 성능점검업 등록업체 기술인력 직무능력 향상교육’ 대상자를 접수받는다고 밝혔다. 

 

교육은 ▲3월 30일(목) ▲4월 24일(월) ▲5월 24일(수) 오전 9~11시, 서울시청 서소문청사(후생동 4층 강당)에서 열리며, 접수는 ‘성능점검업 기술인력자’가 소속된 업체를 통해 서울시 건축기획과로 서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효율적인 교육 운영을 위해 선착순 마감(회당 150명 내외)할 예정이며 교육과목과 일정, 장소 등 자세한 사항은 서울시 건축기획과(02-2133-7116)로 문의하면 된다. 

 

▲ 지난해 5월 18일 서울 강남구 세텍에서 열린 대한민국 기계설비전시회를 찾은 시민들이 전시품 설명을 듣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서울시(건축기획과)와 대한기계설비건설협회(국토교통부 성능점검 능력 평가 업무 위탁기관)가 협업해 개최되는 이번 교육은 전국 지자체 최초의 '성능점검 업체 기술인력 대상' 직무 전문교육이다. 

 

서울시는 지난 2018년 제정된 ‘기계설비법’이 2020년 본격 시행되면서 서울 시내에 등록된 130개 성능점검 업체를 대상으로 교육 수요를 사전 조사한 결과, 약 50%(62개 업체)가 직무능력 향상 교육을 희망함에 따라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

 

‘건축물 기계설비 성능점검’은 기계설비(냉난방·공조·급수급탕 설비 등)의 예방적 유지관리를 통한 성능저하 및 사고 예방, 에너지 절감 등을 목적으로 주기적인 점검·이력관리를 진행하는 법정 점검으로 일정 규모 이상의 건축물과 공동주택 등은 연 1회 의무적으로 실시해야 한다.

 

서울시는 내실 있는 교육을 위해 ‘대한기계설비산업연구원’ 등 전문강사진을 활용해 기계설비 성능점검에 대한 현장 점검 실무, 성능점검보고서 작성요령 등 사례 위주의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병용 서울시 주택정책실장은 “건축물의 사용수명 연장과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을 누리기 위해 건축물 기계설비 성능점검은 꼭 필요한 작업”이라며 “기계설비 산업의 발전과 효율적인 시설물 관리, 건물부문 온실가스 감축 등에 기여할 기계설비 성능점검 교육에 많은 기술인력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허문수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