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부터 홍제천고가교 보수공사… 야간 부분교통 통제

내달 15일까지 교량 안전성 향상·주행환경 개선, 오후 10시~오전 6시 공사

홍제진 기자 | 기사입력 2023/03/11 [13:20]

13일부터 홍제천고가교 보수공사… 야간 부분교통 통제

내달 15일까지 교량 안전성 향상·주행환경 개선, 오후 10시~오전 6시 공사

홍제진 기자 | 입력 : 2023/03/11 [13:20]

[매일건설신문 홍제진 기자] 서울시설공단은 13일부터 4월15일까지 내부순환로 홍제천고가교 보수공사에 따른 야간 교통통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보수공사는 교량의 안전성 향상과 주행환경 개선을 위해 시행하는 것으로 노후된 도로의 노면절삭, 교면방수, 아스콘포장 작업을 야간에 실시한다. 이용시민의 안전운행을 위해 도로포장과 차선의 도색도 함께 실시한다.

 

 

대상구간은 내부순환로 연희IC~서대문구청 구간 성산방향 1km이며, 오후 10시 부터 다음 날 오전 6시까지 3개 차로 중 1~2개 차로의 부분 통제가 있을 예정이다.

 

한국영 서울시설공단 이사장은 “공사기간 중 불가피하게 부분 교통통제를 실시하는 점에 대해 시민 여러분의 양해를 구하며, 통제 기간 해당 구간의 서행운전 및 우회도로 이용을 당부 드린다”며 “공단은 시민여러분께 보다 안전한 자동차 전용도로 운행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환경 조성을 위해 올해 자동차 전용도로 시인성 개선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야간 및 악천후 시 표지판과 차선 등의 시인성 저하로 위험한 환경을 개선하고자, 노면표시공사에 시인성을 높일 수 있는 공법을 적용할 계획이다. 또한 운전자들이 헷갈릴 수 있는 양갈래 진출로에 ‘노면 색깔 유도선’ 설치도 추진할 계획이다. 이밖에 내부조명식 표지판도 도입해 자동차 전용도로 시인성 개선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홍제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