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2명 당 1명 자동차 보유… 2분기 2,521만대 등록

친환경차 136만대 기록, 전체 등록 비중 5.4% 차지

홍제진 기자 | 기사입력 2022/07/21 [12:26]

국민 2명 당 1명 자동차 보유… 2분기 2,521만대 등록

친환경차 136만대 기록, 전체 등록 비중 5.4% 차지

홍제진 기자 | 입력 : 2022/07/21 [12:26]

▲ 월별 자동차 등록현황                      © 매일건설신문

 

2분기 자동차 누적등록 대수는 2,521만5천대로 전분기 대비 0.6%(14만5천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22일 “이는 인구 2.05명 당 1대의 자동차를 보유한 수치”라고 밝혔다. 

 

원산지별로 누적점유율은 국산차 87.8%(2,215만1천대)이며, 수입차가 12.2%(306만4천대)로 수입차 점유율 증가 추세를 나타내고 있다. 사용 연료별로는 친환경차(전기․수소․하이브리드차)가 전분기 대비 8.5%(11만6천대) 증가, 누적등록 대수는 전체자동차 중 5.4%(136만4천대) 비중을 차지했다. 친환경차 지역별 등록 비중은 제주(9.0%)가 가장 높았고 세종(7.5%), 인천(7.30%) 순이었다. 

 

2분기에 전기차는 29만8천대로 전분기 대비 13.5%(4만,380대) 증가, 수소차는 24천대로 전분기 대비 14.2%(3,436대) 증가, 하이브리드차는 104만2천대로 전분기 대비 7.0%(7만2,782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휘발유차는 전분기 대비 0.7%(8만7천대) 증가했고, 경유차·LPG차는 0.5%(6만대) 감소했으며, 경유차는 지난해 2월 이후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차량 출고지연에도 2분기 자동차 신규등록은 42만9천대로 전분기(39만3천대) 대비 8.6%(3만7천대) 증가했으나 전년 동기대비 11.3%(4만8천대) 감소했다. 차종별로는 전분기 대비 승용 0.7%, 화물 0.2%, 특수 2.4% 증가했으나, 승합차는 1.1%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차의 신규등록 대수는 41천대로 전분기(2만8천대) 대비 32.3%(1만3천대) 증가했다. 전기차 원산지별, 지역별, 차종별, 제작자별 등록현황을 살펴보면, 원산지별 2분기 신규등록 국산차 점유율은 78.0%(3만2천대)로, 전분기 국산차 점유율 79.0%(2만2천대) 대비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경기·서울·제주도에 전기차(132,216대)가 다수 등록(44.3%)된 것으로 나타났다. 차종별로는 승용 77.9%(23만2천대), 화물 20.7%(6만2천대), 승합 1.3%(4천대), 특수 0.1%(143대) 등록됐다. 제작사별로는 현대(43.8%), 기아(25.6%), 테슬라(13.3%) 순으로 누적 등록 점유율을 나타냈다.

 

6월 기준 누적등록 상위 전기차 모델은 아이오닉5(12.3%, 3만6,740대), 포터Ⅱ(11.4%, 3만3,934대), 코나 일렉트릭(10.8%, 3만2,341대), 테슬라 모델3(8.7%, 2만6,143대), 봉고Ⅲ (7.8%, 2만3,404대) 순이다. 2분기 신규등록 전기차는 41,152대로 EV6(8,214대), 아이오닉5(7,464대), 포터Ⅱ(화물, 5,441대), 봉고Ⅲ(4,039대), GV60(2,053대) 순으로 등록됐다.

 

 

/홍제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