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간정보 활용 확산”… 경진대회서 우수사례 5건 선정

행정데이터 통합한 충청남도 최우수상 수상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11/23 [08:50]

“공간정보 활용 확산”… 경진대회서 우수사례 5건 선정

행정데이터 통합한 충청남도 최우수상 수상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11/23 [08:50]

▲ 공유지도를 이용한 선별진료소 입지분석                      © 매일건설신문

 

각종 행정 분야에서의 공간정보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국토교통부가 올해 처음으로 개최한 제1회 ‘공간정보 활용 경진대회’에서 충청남도의 ‘잠자는 행정데이터 리모델링을 위한 쌍방향 공간정보 통합플랫폼 구축’이 최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9월부터 국가기관, 지자체,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공모하여 충청남도 등 57건의 공간정보 활용 우수사례를 접수받았고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우수사례 5건에 대해서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단의 발표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최종 선정결과, 최우수상은 충청남도(김민정), 우수상은 인천광역시 연수구(최하늘), 한국부동산원(최진호), 장려상은 강원도 홍천군(김영훈),  환경부 화학물질안전원(김성범, 이혜진, 강호영)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번 수상자들에게는 상패와 총 500만 원의 상금(최우수 1팀 200만 원, 우수 2팀 각 100만 원, 장려 2팀 각 50만 원)이 지급됐다. 심사는 새롭고 독특한지 여부에 대한 참신성, 활용에 따른 예산 절감 등과 같은 효과성 및 다른 기관으로의 확장가능성 등을 평가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충청남도는 ‘잠자는 행정데이터 리모델링을 위한 쌍방향 공간정보 통합플랫폼 구축’을 주제로 “복지, 환경, 시설물 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 분산돼 있는 행정데이터를 통합해 공간정보 융·복합 활용함으로써 지능형 의사결정체계를 마련했다”고 발표해 심사위원에 호평을 받았다.

 

국토부 국가공간정보센터 임헌량 센터장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일선 기관에서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각종 행정업무를 추진하는 등 공간정보 활용에 대한 인식이 많이 향상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공간정보가 활용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지속적으로 활용 우수사례를 발굴해 공간정보 활용이 확산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정주여건 개선 등 ‘어촌뉴딜사업’ 성과 드러나”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