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AMI 인프라 공유 서비스 시범사업 추진

서울도시가스와 ‘AMI 협력사업 MOU’ 체결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9/13 [09:21]

한전, AMI 인프라 공유 서비스 시범사업 추진

서울도시가스와 ‘AMI 협력사업 MOU’ 체결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9/13 [09:21]

▲ AMI 인프라 공유 서비스 시범사업 개요                          © 매일건설신문

 

한국전력은 서울도시가스와 협업해 아파트 8개 단지를 대상으로 ‘전력·가스 AMI 데이터 제공 서비스 시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은 기존 아파트 개별 세대에 설치된 전력량계 원격검침   인프라(AMI)를 활용해 가스까지 검침하는 2종(전력·가스) 에너지   검침 데이터 제공 서비스다.

 

AMI를 활용한 전기·가스 데이터 제공으로 고객은 실시간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해 자발적 에너지 절감이 가능하고, 가스사업자는   한전의 AMI 인프라를 활용해 별도 투자비를 절감할 수 있다.   또한, 한전은 전기·가스 데이터 제공 수수료로 수익창출이 가능하다.

 

한전과 서울도시가스는 본 사업을 위해 10일 서울 한전 아트 센터에서 ‘한국전력 - 서울도시가스 간 AMI 서비스 협력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한전과 서울도시가스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아래와 같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한전은 향후 지속적으로 사업 대상을 확대 시행해 보다 많은 고객이 에너지 절감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물재생 역량 강화와 글로벌 물산업 육성하겠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