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지역난방공사‧휴먼아이씨티와 스마트 안전지원 협력

지역난방 플랜트 현장 안전지원 기술개발로 안전표준모델 구축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0/11/23 [15:49]

한전KDN, 지역난방공사‧휴먼아이씨티와 스마트 안전지원 협력

지역난방 플랜트 현장 안전지원 기술개발로 안전표준모델 구축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0/11/23 [15:49]

▲ 한전KDN은 지난 20일 한국지역난방공사, ㈜휴먼아이씨티와 스마트 안전지원 기술협력 및 교류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 매일건설신문

 

한전KDN은 20일 한국지역난방공사, ㈜휴먼아이씨티와 스마트 안전지원 기술협력 및 교류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에서 열린 이날 업무 협약식은 정재훈 한전KDN 전력융합사업본부장, 김진홍 한국지역난방공사 안전기술본부장, ㈜휴먼아이씨티 강기헌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스마트 안전지원 시스템 구축 및 실증을 통한 지역난방 플랜트 현장에서의 안전지원 기술개발 협력을 위해 마련됐다. 한국지역난방공사의 지역난방 플랜트 운영기술, 한전KDN의 스마트 안전지원 시스템 설계 및 구축경험, 휴먼아이씨티의 인공지능 영상분석 기술의 융합을 통해 안전표준모델을 구축하게 된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기술을 접목한 AI Vision 실증 및 기술개발 ▲지능형 영상분석 기술 확대적용 및 고도화를 통한 현장 안전 강화 협력 ▲ICT 융합기술이 적용된 스마트 안전환경 체계 구축 ▲지역난방 산업 디지털 변환 기반 조성 및 확산을 위한 공동 협력 ▲개발기술 및 안전지원시스템 판로확대를 통한 일자리 창출 등이다.

 

한전KDN은 ㈜휴먼아이씨티와 협력해 개발한 인공지능 영상분석 시스템과 자체적으로 연구개발한 위험지역 인원계수 시스템을 지역난방 플랜트에 적용하여 설비와 작업자 안전상황을 종합관리하고 밀폐 위험구역 중대사고를 예방하는 등 지역난방 플랜트 안전표준모델을 구축한다는 목표다. 

 

한전KDN 정재훈 전력융합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4차 산업혁명 기술과 발전사 운영노하우와의 융합이 이뤄지고, 협력의 결과물은 설비진단과 작업자 안전을 위한 열병합 발전소 안전관리 표준모델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LX법은 공간정보 파이 키우자는 것”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