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추석승차권 예매 다음 주로 연기

예매일을 2일, 3일에서 8일(경부선 등), 9일(호남선 등)로 변경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0/09/02 [08:39]

한국철도, 추석승차권 예매 다음 주로 연기

예매일을 2일, 3일에서 8일(경부선 등), 9일(호남선 등)로 변경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0/09/02 [08:39]

▲ 한국철도 본사 사옥 전경                  © 매일건설신문

 

한국철도(코레일)가 최근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시책에 맞춰 추석 명절 승차권 예매를 다음 주 8일과 9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한국철도는 추석 대수송기간(9월 29일~10월 4일) 동안 열차 내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창측 좌석만 발매하기로 하고 이를 위한 긴급 시스템 작업을 진행함에 따라 불가피하게 예매를 연기한다.

 

이에 따라 2일과 3일 예정된 명절 예매는 경부선 등은 8일로, 호남‧전라선 등은 9일로 각각 연기된다. 

 

다만, 지난 1일 예매를 완료한 노인, 장애인 등의 추석 승차권은 그대로 유효하며, 결제 기한(당초 9월 6일)은 일주일 연기될 예정이다.

 

추석 예매와 관련된 세부 사항은 한국철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추후 공지 예정이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가뭄은 재해 아닌 자연현상, 고품질 데이터로 극복”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