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서울시
서울시종합
‘지하철 미세먼지 저감 효과 ’직접 본다
‘서울글로벌챌린지’ 8개 우수제품 전시
변완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6/22 [09: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지하철 미세먼지 저감 기술전시 부스            © 매일건설신문

 

서울시는 서울글로벌챌린지 2019-2020에서 선정된 지하철 미세먼지 저감 우수기술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시부스를 금년 12월말까지 5호선 광화문역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광화문역 지하 2층에 조성되는 전시부스에서는 최종 우승을 차지한 코닝-SNS의 공기정화 세라믹 필터를 비롯해 ㈜한륜시스템의 전동차 공기질 개선장치&출입문 에어커튼 등 8개 제품·기술이 전시된다. 

 

전시품은 ▲공기정화 세라믹 필터(코닝-SNS) ▲전기집진기 통합패키지솔루션(후지전기-이앤엠㈜) ▲에어-워터 정화시스템(스타크랩) ▲공기유동제어(㈜올스웰) ▲고효율 양방향 집진기(㈜리트코) ▲메탈필터시스템(삼우시스템㈜) ▲공기 모니터 자동 시스템(위브에어) ▲전동차 공기질 개선장치&출입문 에어커튼(㈜한륜시스템) 8개다.  

 

전시부스에서는 서울글로벌챌린지 참여 업체의 우수 설비 전시뿐만 아니라 서울시의 미세먼지 저감 정책에 대한 다양한 이미지, 사진 등의 홍보자료와 영상물 상영도 동시에 진행된다. 

 

전시부스는 전동차, 승강장, 터널 총 3개 분야로 구분되어 조성되어 있으며, 방문자 누구나 자유롭게 전시품을 살펴 볼 수 있다. 전시된 제품은 실제로 가동이 되고 있어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간접적으로 체험하는 것이 가능하다. 일부 제품은 기술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투명한 아크릴로 제작돼 내부를 들여다 볼 수 있다. 

 

서울시는 서울글로벌챌린지를 통해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입증된 우수기술을 현장에 우선 적용할 계획이다. 고효율 양방향 집진기는 5호선과 6호선 지하 터널 환기실 19개소에 설치 중이며, 전동차 출입문 에어커튼도 올해 2호선 전동차 10칸에 시범 설치 후 효과를 분석해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글로벌챌린지는 개방·경쟁형 R&D플랫폼으로 지난해 서울 지하철 미세먼지 저감 방안을 주제로 106개 제품·기술이 경합을 벌였다. 

 

 

/변완영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하철 미세먼지 관련기사목록
트렌드 ISsUe
‘공간정보 전문가’ 1호 국회의원… “실용적 의정활동 펼칠 것”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