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프리즘
정책종합
국토부, 국민 참여 ‘용산기지 야간 특별투어’ 진행
내달 4일 서울시·용산구와 합동으로 진행
정지원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6/24 [09: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용산기지 버스투어 노선    © 매일건설신문

 

국토교통부는 약 160여 명의 국민이 참여하는 ‘용산기지 야간 특별투어’를 7월 4일 서울시·용산구와 합동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관람객들은 저녁 5시 20분까지 용산갤러리에 모여 버스에 탑승하고 용산기지 내 위수감옥·둔지산 정상·만초천 등을 관람하게 된다. 이후 미군 측에서 마련한 행사장으로 이동해 저녁 9시까지 공연과 불꽃놀이 관람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즐기게 된다. 저녁 시간대임을 고려하여 간단한 음식(생수·빵)이 무료 제공되며 개인 비용으로 행사장 주변 음식코너도 이용할 수 있다.

 

국토부에 따르면 작년 11월부터 시작한 ‘용산기지 버스투어’는 올해 6월까지 총 27회에 걸쳐 실시됐으며 총 1,420명의 국민이 평균 7.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참여했다. 설문조사 결과 참가자들의 85%가 버스투어에 만족한다고 답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특별투어는 용산공원 조성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기존에 정기적으로 실시하던 정기투어에 미군 자체 행사를 연계해 총 4시간에 걸쳐 구성됐다.

 

행사참가 신청은 용산문화원 누리집을 통해 24∼26일까지 3일간 접수하며, 27일에 무작위 추첨 방식으로 참가자 명단을 발표한다.

 

이번 투어가 끝나면 용산기지 버스투어는 국민들의 안전사고 예방 등을 위해 여름철 폭염기간(7월 둘째 주~8월 넷째 주) 동안 중단하고 8월 29일부터 다시 시작한다.

 

 

/정지원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콤팩트시티 조성…도로 위·빗물펌프장·차고지 활용”
많이 본 뉴스